[시음기] 커피 루왁 을 마시다.

어제 성재를 만났다.

어쩌다가 얘기가 나와서.

성재한테 "커피루왁" 있다는 얘기를 듣고.

"커피루왁"을 받아왔다......



그리고 오늘 아침.. 드립을 해서 마심...


음..

문제는 이미 볶은지 시일이 오래 됐고.. 갈아놓은 상태로 보관한지라 신선도가 매우 떨어졌음.
(원두 상태의 차이도 궁금했는데 당연히 볼 수 도 없었구)

밀봉된것도 아녀서 더욱...
게다가 냉동실도 아닌.. 냉장실에서 보관...

흑흑 불쌍한 녀석..


더 큰 문제는 거의 "에스프레소" 용 정도로 곱게 갈려서.


드립을 해서 마시니 미세가루가 섞인듯..

그렇다구 모카포트로 내리자니 아깝고... 게다가 우리 모카포트는 3~4인용이라

80~100g은 넣어야 하는데.. 그정도 양도 안되고..


결국 드립을 했는데 넘 써서..(분말때문이고 드립용으로는 너무 곱게 갈려서. 썼음)

물을 타서 마시니 그나마 괜찮더라..


그러나.. 음... 루왁.-_-; 이란 이름과 맛은 .. 모르겠더라는....


아쉬운 녀석..


차이점은 막 드립해서도 라니 말로는 "베트남 커피향" 내 말로는.. 프림이 섞인듯한 향.

고소한 커피향이 났다. 진한 커피향이라기 보다는. 고소한? 구수한?

부드러운 듯 했다.


이제 한 20~30g정도 남은 듯 한데..

이걸 어떻게 해먹어야 맛있게 먹을 수 있을까나???


-마음가는 길은 곧은 길-
신고

'Coffe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로스팅 5차,  (1) 2008.07.08
[시음기] 커피 루왁 을 마시다.  (1) 2008.07.07
무쇠솥 로스팅. - 사진추가  (0) 2008.07.03
로스팅 2차&3차  (0) 2008.06.30